•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3.3℃
  • 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6.0℃
  • 구름많음대구 22.0℃
  • 구름많음울산 23.2℃
  • 흐림광주 24.7℃
  • 구름많음부산 25.2℃
  • 흐림고창 27.7℃
  • 구름조금제주 26.4℃
  • 흐림강화 22.6℃
  • 구름많음보은 24.5℃
  • 구름많음금산 25.3℃
  • 구름많음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식품

유아부터 ‘건강-농업-환경’ 잇는 ‘식생활’ 교육한다

- 농촌진흥청, 생산-소비 연계 유아용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개발 -

URL복사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유아(만 3∼5세)의 지속가능한 식생활 교육을 위한 ‘생산-소비 연계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지속가능한 식생활은 먹거리의 생산-소비-폐기 순환과정에서 국민 건강뿐만 아니라, 농업과 환경의 가치를 생활화하는 것이다.

 

 지금까지의 식생활 교육은 건강증진에 중점을 두었으나, 현대인의 비만, 당뇨 등 식생활과 관련된 질환이 환경 변화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는 인식이 확대되면서 지속가능한 식생활에 대한 필요성이 더욱 높아졌다.

 

 더욱이, 유아기는 평생의 식습관과 식생활 역량을 결정짓는 중요한 시기로 유아를 대상으로 한 다양한 지속가능한 식생활 교육이 필요하다.

 

 이번에 개발한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은 쌀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벼가 쑥쑥, 쌀이 듬뿍’, 과일‧채소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알록달록 채소, 과일 어디서 왔니’ 2종으로 유아의 관심과 실천을 유도하기 위한 활동에 초점을 맞췄다.

 

  각 프로그램은 키워요(이해하기), 보아요(알아가기), 먹어요(친해지기), 지켜요(약속하기) 4단계로 먹거리 생산과 가공 과정의 이해, 골고루 먹는 식습관 형성, 자연보호의 필요성과 환경보호 실천 행동 등의 내용을 다룬다.

 

 

 ‘벼가 쑥쑥, 쌀이 듬뿍’은 총 5차시 교육으로 구성했으며, 학습지도안, 유아용 활동지, 교구 13종으로 이뤄졌다. 쌀 촉감놀이, 노래 부르기, 만들기, 색칠하기 등 유아의 눈높이에 맞춘 활동으로 농업과 환경의 소중함을 쉽게 깨닫도록 했다.

 

 프로그램 내용은 볍씨 1개를 땅에 심어 700개 볍씨가 열릴 때까지 도움을 주는 자연환경과 농부에 대한 고마움, 쌀이 되어가는 과정의 이해, 쌀 가공품 알기, 음식물 쓰레기로 인한 환경오염으로 이뤄져 있다.

 

 

 ‘알록달록 채소, 과일 어디서 왔니’는 총 6차시로 구성했으며, 학습지도안, 유아용 활동지, 교구 14종으로 이뤄졌다. 요리와 텃밭 가꾸기 활동 등으로 유아의 흥미를 유도해 채소와 과일에 대한 친근감을 기를 수 있도록 했으며, 지역 농산물 소비를 통한 탄소 절감, 농업과의 상생을 이해하기 쉽게 다룬다.

 

 프로그램 내용은 채소와 과일이 자라는 데 필요한 자연환경과 농부의 노력, 채소와 과일에 대한 지식, 채소와 과일로 만든 음식 맛보기, 신선한 농산물 소비의 중요성, 음식물 쓰레기를 줄일 수 있는 실천 방법 등으로 이뤄져 있다.

 

 농촌진흥청은 이번에 개발한 프로그램을 식생활교육지원센터, 농림축산식품부가 운영하는 식생활교실 등 식생활 교육 유관기관에 제공해 시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지속가능한 식생활 교육 정책을 지원하고 교육 콘텐츠가 필요한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할 예정이다.

 

    ※ 시범 프로그램 운영에 참여 시 학습지도안, 유아활동지, 활동 교구 제공

 

 농촌진흥청 식생활영양과 박동식 과장은 “건강은 물론, 농업과 환경의 가치를 고려하는 식생활 교육을 통해 아이들이 미래까지 생각하는 바른 식생활 습관을 가질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김하나 원장(신천안어린이집)은 “유아의 눈높이에 맞는 지속가능한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이 개발돼 교육 현장에서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추석 연휴기간 가축전염병 발생상황 대비, ‘가축전염병 방역대책’계속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가축전염병 발생상황에 대비하여 ‘가축전염병 방역대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전국 지자체 및 유관기관‧단체 등과 함께 가축전염병 방역대책 상황실 운영하여 24시간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고, 가축전염병 의심 신고가 있을 경우, 즉각적인 현장 조치가 가능하도록 기관별 초동대응반*을 미리 편성하였다. * 농식품부‧검역본부 기동방역기구, 검역본부 역학조사반, 지자체 시료채취반, 방역지원본부 초동대응팀 지난 9.18(토)은 “전국 일제 축산환경 소독의 날”을 운영하여 지자체 보유 소독차량, 농협 공동방제단 차량, 軍 제독차 등 가용한 방역차량을 총 동원하여 전국 축산농장, 축산관계시설 및 축산차량 등*에 대해 일제 소독을 실시하였다. * 대상 : 약 27만 개소(농장 203천호, 시설 5.7천개소, 차량 61천대, 철새도래지 등 방역취약 대상 1.5천개소) - 전국 농장 및 축산시설에서 일제 소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 보도자료를 배부하고 홍보 문자 발송, 생산자단체 홈페이지 알림 팝업창 게시 및 전화 예찰 요원을 통한 참여 독려 등 대대적인 사전 홍보를 실시하고,

식품

더보기
“친구 응원하면 1001명에게 한돈을!” 한돈데이 맞아 백종원과 함께 ‘한돈으로 마음돈돈 캠페인’ 진행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제8회 한돈데이를 맞아 오는 27일부터 ‘2021 한돈데이 랜선 페스티벌’을 개최하고 홍보대사 백종원과 함께하는 ‘한돈으로 마음돈돈 캠페인’을 진행한다. 오는 10월 1일 한돈데이를 앞두고 한돈자조금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행사가 불가능한 시기에 소비자들과 비대면으로라도 소통을 이어가고 나아가 한돈 소비 활성화를 위해 이번 ‘2021 한돈데이 랜선 페스티벌’을 기획했다. 9월 27일 오전 11시부터 10월 10일 오후 6시까지 2주 동안 전용 웹사이트인 ‘1001 한돈데이 랜선 페스티벌’을 통해 진행되는 이번 페스티벌은 ▲한돈스테이지 ▲플레이존 ▲푸드존 등 소비자들과 함께 한돈을 즐기고 나눌 수 있는 다양한 참여 이벤트로 구성됐다. ‘한돈스테이지’에서는 홍보대사 백종원과 함께 두 가지 응원 이벤트를 진행하는 ‘한돈으로 마음돈돈 캠페인’이 펼쳐진다. ‘국민 응원 댓글 이벤트’는 코로나19로 지친 국민을 향한 뒷심 응원 댓글을 남기는 이벤트로, 응원 댓글 중 베스트 댓글로 뽑힌 10명을 선정해 홍보대사 백종원의 친필 사인 요리책을 증정한다. ‘친구 응원 메시지 이벤트’를 통해서는 응원하고 싶은 사람에게 직접 메시지를 전달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