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6.0℃
  • 흐림강릉 20.7℃
  • 맑음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8.5℃
  • 대구 26.3℃
  • 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8.2℃
  • 흐림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6.2℃
  • 구름많음제주 25.6℃
  • 맑음강화 23.9℃
  • 구름많음보은 27.6℃
  • 구름많음금산 26.7℃
  • 구름많음강진군 28.3℃
  • 흐림경주시 23.1℃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축산

수입 축산물 무관세 철회! 사룟값 안정대책 마련하라!

축산 생존권 사수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원장 김삼주, 전국한우협회장)는 8월 11일 서울역에서 ‘축산 생존권 사수 총궐기대회’를 개최했다.

 

전국한우협회를 필두로 모인 전국의 축산농가는 정부의 수입 축산물 무관세 정책을 규탄하고 사룟값 등 농가 물가안정 대책을 촉구했다.

 

비대위는 정부의 무관세 조치의 발표 이후 국내산 축산물가격은 대폭 하락하는데 반해, 수입축산물 가격은 오히려 상승하고 있다며 정부 정책에 의구심을 제기하며 강도 높게 비판했다.

 

 

정부가 무관세로 조치로 포기한 관세수입은 2,000억원에 달한다. 이를 관세수입으로 거둬들여 국내산 농축산물 소비할인쿠폰으로 발행하고 농가 사료가격 안정에 지원하는 등의 합리적인 정책 시행이 가능했음에도 농심과 소비자단체의 의견을 묵살하고 수입 축산물을 장려한 정부의 태도를 강력히 규탄했다.

 

이날 비대위는 집회장에서 수해 피해 회복을 위한 이재민 피해 복구 성금 모금활동을 벌이면서 집회장 인근 시민들에게 집회 취지 안내문과 국내산 축산물꾸러미를 전달하는 등 사회적 공감 메시지 전달에도 주력했다.

 

김삼주 비대위원장(전국한우협회장)은 “물가가 오르고 국제정세가 혼란할수록 자국 산업을 안정화시켜 함께 경쟁력을 높여야 하는게 정부의 역할“이라며 “정부는 그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버텨내고 있는 축산농가들을 위한 사룟값 안정대책과 식량안보 및 자급률 안정을 위한 구체적인 대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