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2℃
  • 맑음강릉 22.6℃
  • 맑음서울 20.5℃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4.2℃
  • 맑음울산 23.6℃
  • 구름조금광주 22.0℃
  • 맑음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0.3℃
  • 맑음제주 25.4℃
  • 맑음강화 19.3℃
  • 맑음보은 18.9℃
  • 구름조금금산 19.9℃
  • 구름많음강진군 23.9℃
  • 구름조금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23.6℃
기상청 제공

산림보호

봄철 대형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 산불 총력 대응

중앙·지자체 산불관계관 참석, 산불대응태세 점검

URL복사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12일 정부대전청사 중앙산림재난상황실에서 17개 시·도 산불담당 국장, 산림청 소속기관장, 유관기관 담당관 등 50여 명이 영상으로 참석한 가운데 ‘2021년 전국 산불 관계관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산불 관계관 회의는 고온 건조한 날씨가 이어져 대형산불 확산이 우려되는 3월 13일부터 4월 18일까지 대형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유관기관의 협력 강화와 신속한 대응태세를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회의에서 기상청은 봄철 기상여건을 전망하고, 매년 대형산불이 발생하고 있는 강원도에서 동해안 산불대책, 농림축산식품부에서 미세먼지 감소와 연계한 농산촌 소각관리 방안을 발표했다.

 

한편, 지난달 21일 야간에 경북 안동 등 5개 지역의 동시다발 산불로 500㏊ 이상의 산림이 불타고 순수 입목피해만 약 25억 원이 발생했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이날 인사 말씀을 통해 “산불예방은 탄소중립과 직결되는 활동이라며, 정보통신기술(ICT) 등 첨단기술을 산불방지에 적극 활용하여 대형산불 없는 한 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나방 걱정 끝! 고품질과 상품성이 보인다!
과수 수확기가 도래하면서 상품성을 갉아먹는 해충 방제의 중요성이 더욱 높아졌다. 특히 과실 자체에 피해를 주는 나방류는 직접적으로 상품성을 훼손해 수확량을 저하시키기 때문에 효과적이고 확실한 방제가 필요하다. 순나방·심식나방, 주의해야 할 1순위 해충 과실을 직접적으로 가해하는 대표적인 나방은 순나방과 심식나방류가 있다. 순나방 중 과실을 가해하는 대표적인 나방인 복숭아순나방은 산란 후 유충이 과일에 침입한 뒤 가해하기 때문에 방제가 어렵고 봉지를 씌워도 뚫고 들어가 가해하는 특성을 가지고 있다. 더구나 장마기가 지난 뒤에는 순나방과 심식나방이 집중적으로 발생하는데, 가을장마철을 보낸 올해는 9~10월에 주의하면서 방제대책을 강구해야 한다. 증가하는 나방, 수확 전 꼼꼼한 방제 필수 이상기후 현상이 잦아지면서 나방류의 발생량은 점차 증가하는 추세이다. 나방의 경우 특히 방제가 어렵기 때문에 효과가 탁월한 작물보호제를 선정해 주기적으로 살포해야 한다. 또한 작물보호제를 살포할 때에는 같은 제품을 연속해서 살포하는 것보다 돌아가면서 살포하는 것이 시너지 효과를 낸다. 방제 효과가 높아지는 만큼 살포 횟수를 줄일 수 있어 경제적이기도 하다. 과수에 발생하는 순나방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