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맑음동두천 -3.0℃
  • 흐림강릉 0.3℃
  • 박무서울 -1.2℃
  • 박무대전 -1.5℃
  • 흐림대구 3.5℃
  • 구름조금울산 3.3℃
  • 박무광주 1.0℃
  • 맑음부산 3.1℃
  • 흐림고창 -0.1℃
  • 흐림제주 6.1℃
  • 맑음강화 -3.0℃
  • 흐림보은 0.5℃
  • 흐림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1.6℃
  • 구름많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IT·통신

사이버보안 분야 인공지능 기술·빅데이터 활용 우수 아이디어 공유

- 사이버보안 인공지능·빅데이터 챌린지 2023 시상식 및 성과공유회 개최 -

- 3개 분야 132개 팀·353명 참가, 총 9개 팀 수상 및 우수성과 공유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이원태, 이하 KISA)은 사이버보안 분야에서 인공지능·빅데이터 활용에 대해 국민 관심 제고 등을 위해 개최한 ‘사이버보안 인공지능·빅데이터 챌린지 2023’ 시상식과 우수성과 공유회를 2023년 12월 7일(목) 개최(장소 : 여의도 전경련회관)하였다고 밝혔다.

 

  지난 8월 21일(월) 대회 참가 신청을 시작으로 11월 17(금) 본선까지 진행된 이번 챌린지는 ▵네트워크 웹 공격 분류 ▵엔드포인트 공격 탐지 ▵아이디어 공모 3개 분야로, 정보보호 산업계, 학계, 연구기관 등의 보안 전문가 및 학생 등 총 132개 팀, 353명이 참가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9개 팀이 수상했다.

 

< 「사이버보안 인공지능·빅데이터 공모전 2023」 최종결과 >

 

구분

네트워크 웹 공격 분류(3팀)

엔드포인트 공격 탐지(3팀)

아이디어 공모(3팀)

대상

원석이만 믿고간다

(과기정통부장관상)

Project Hailmary

(과기정통부장관상)

-

최우수상

gold0100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

TOB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

다시한번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

우수상

아보카도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

SCAI컴뻐니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

단백질바 / 복구매직_v2.0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

 

  기술 경연 분야에서 대상을 수상한 '원석이만 믿고간다' 팀과 'Project Hailmary' 팀에게는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상금 500만원이 수여되었고,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팀에게도 각각 한국인터넷진흥원 원장상과 상금 300만원, 200만원이 수여되었다.

 

  성과공유회에서는 분야별 1위를 수상한 3개 팀의 제안 기술 및 아이디어 발표가 이어졌다. ‘네트워크 웹 공격 분류’ 트랙은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해 웹 방화벽에서 수집된 공격 데이터(로그)의 공격 유형(9종)을 분류하는 모델의 성능을 경쟁하는 분야로, 수상팀들은 다양한 인공지능 모델을 조합ˑ활용하여 90% 이상의 높은 공격 유형 분류정확도를 보여주었다.

 

  또한, ‘엔드포인트* 공격 탐지’ 트랙은 라벨링되지 않은 데이터(로그)의 구조나 패턴 등을 인공지능 기술로 분석해 공격 데이터를 탐지하는 모델의 성능을 경쟁하는 분야로, 수상팀들은 다양한 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하여 높은  탐지정확도와 구현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 네트워크와 연결된 물리적 장비(데스크탑 컴퓨터, 노트북, 스마트폰 등)

 

  이와 함께, 아이디어 공모 트랙에서 올해 수상팀(3개 팀)들은 통화 내용의 패턴, 문자메시지에 첨부된 URL 등을 인공지능 기술로 분석하여 피싱을 탐지하는 등 창의적인 사이버보안 분야 인공지능·빅데이터 활용 아이디어를 소개하며 피싱 탐지, 사이버 증거인멸 방지, 웹셸 공격 탐지 등 사이버보안 분야에서 다양한 활용 가능성을 제시하였다.

 

  과기정통부 정창림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인공지능·빅데이터를 악용하는 등 지능화·고도화된 사이버위협이 증가하면서 기업들의 보안역량 강화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이에 정부도 “사이버보안 분야에 필요한 AI데이터셋 구축, 사이버보안 인프라 강화 지원 등 기업 보안체계 고도화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지능형 산란농장, 축산업의 혁신 이끌다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장관은 2월 23일(금) 오전 10시, 경기 포천시에 소재한 지능형 산란계 농장을 방문해 축산스마트팜 운영 현황과 세부성과 등을 점검하고 우수사례 확산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에 방문한 축산농장(가농바이오)은 총 8개 사육동에서 어미닭 등 160만마리를 기르며 하루평균 90만개의 계란을 생산하는 국내 최대규모의 산란계 농장이다. 특히, 해당 농장은 축산데이터와 연계한 정보통신기술(ICT) 장비를 활용해 사육환경과 사료 제공량을 원격 정밀제어해 연 평균 15억원의 사료비를 감축하고 생산된 계란의 이송·검사·분류·세척 과정을 자동화해 관련 노동력의 75%를 절감하고 있다. 송 장관은 이날 간담회에 앞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최첨단 축산스마트팜인 가농바이오는 향후 축산업이 나아가야 할 우수 혁신사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가농바이오가 구축한 전염원(사람, 사료․분뇨차량)별 촘촘한 방역관리체계는 최근 가축질병 확산이 우려되는 시기의 모범이 될 것”이라며 관계자를 격려하였다. 이어진 간담회에서 유재국 가농바이오 대표는 축산악취, 가축질병 등 축산의 현안 문제를 해결하고, 청년농의 축산업 진입을 확대하기 위해서는 축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