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17.0℃
  • 맑음대전 18.2℃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5.9℃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17.3℃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19.5℃
  • 흐림강화 14.7℃
  • 맑음보은 16.7℃
  • 맑음금산 17.1℃
  • 맑음강진군 18.1℃
  • 구름조금경주시 16.2℃
  • 구름조금거제 17.6℃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식품

하림, 상온 밀키트 자장면 ‘더미식 유니자장면’으로 시장 5위 올라

-더미식 유니자장면, 닐슨데이터의 짜장면류(봉지/지함면) 매출액 규모 조사 결과 2023년 5위 기록

-상온 밀키트 시장 개척, 최고의 식재료와 중국 ‘쓰부’ 노하우 접목한 맛으로 짜장면 틈새시장과 소비자 입맛 제대로 공략

종합식품기업 하림의 ‘더미식(The 미식) 유니자장면’이 출시 약 1년 반 만에 전체 짜장면류(봉지/지함면) 시장에서 매출 규모 순위 톱 5 반열에 첫 진입하면서 탄탄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최근 시장조사기관 닐슨데이터에 따르면, 국내 짜장면류(봉지/지함면) 통합 매출액 규모 조사 결과 2022년 4분기 7위를 차지한 ‘더미식 유니자장면’이 2023년 4분기 5위로 순위가 상승하면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2022년 4월 출시 후 비교적 짧은 시간 안에 빠른 속도로 국내 짜장면류 시장의 톱 5에 오를 수 있었던 이유는 ‘더미식 유니자장면’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상온 밀키트 자장면’이라는 새로운 요리면 시장을 개척한 결과라고 볼 수 있다. 포장 방식도 기존의 흔한 라면 포장재가 아닌 ‘지함’이라는 새로운 형태를 도입했다.

 

소비자의 니즈를 정확히 꿰뚫은 틈새 시장 전략도 주요 성장 요소로 작용했다. 경기침체에 따른 외식물가 급등으로 소비자들은 상대적으로 저렴하면서도 전문점의 맛을 느낄 수 있는 제품에 눈을 돌렸고, 소비자의 입맛과 취향도 한층 더 높아졌다. 이에 하림은 소비자가 집에서 즐겨 먹는 대표 외식 메뉴인 짜장면을 집중 공략해 제품 퀄리티를 향상시켰고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며 틈새 영역을 단단히 확보했다.

 

 

여기에 최고의 식재료만을 엄선해서 사용하는 하림의 식품철학과 국내 60년 전 오리지널 자장면 레시피에 중국 쓰부의 노하우를 가미해 프리미엄 중식 전문점 수준으로 맛을 재현한 기술력 또한 소비자의 니즈를 만족시키며 가파른 성장을 이끌었다.

 

‘더미식 유니자장면’은 첫 출발부터 달랐다. 서울 명동 서울중앙우체국 근처에서 전통 화교가 운영하던 중국집 맛에 감탄한 김홍국 회장의 경험을 바탕으로, 그 맛을 가정에서도 손쉽고 간단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는 취지에서 제품을 개발했다. 전통 화교 중국집과 국내 최고급 호텔 중식당의 유니자장면의 맛을 벤치마킹해 제품 개발에 적극 적용했으며 하림 내외부 전문가들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을 때까지 비교 블라인드 테스트를 거쳐 결국 유명 중식당 수준으로 퀄리티를 끌어올렸다.

 

‘더미식 유니자장면’은 황갈색 전통 춘장만 그대로 직화로 볶은 것이 특징이며, 굴소스, 치킨스톡, 돈골육수 등으로 깊은 풍미를 더했다. 고기를 잘게 다졌다는 유니(肉泥)에 맞게 국내산 돼지고기와 양파, 감자 등의 진짜 재료를 잘게 볶아 첫 입부터 마지막까지 면발과 고기, 소스가 함께 어우러져 조화로운 맛을 느낄 수 있다. 면도 직접 우린 닭육수와 야채육수를 황금비율로 밀가루와 섞어 반죽, 숙성돼 튀겨낸 요자이멘(중화풍 튀김면)으로 면발이 쫄깃하고 부드러운 것이 강점이다.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 올라온 소비자들의 후기 역시 뜨겁다. “그냥 중국집 짜장면 그 이상이다. 봉지 짜장면이 이렇게 맛있어도 되나 싶음”, “요자이멘 면발은 흡사 중식당에서 먹어본 듯한 식감으로 적당히 쫄깃하다”, “유니자장 소스를 뜯었을 때 풍긴 향은 중국집에서 막 배달 온 짜장면 그릇의 랩을 뜯었을 때 향과 똑같았다” 등의 호평이 이어졌다.

 

하림 관계자는 “더미식 유니자장면이 지속적인 인기를 얻으며 짜장면류 시장 5위에 올라갈 수 있었던 배경에는 가장 신선한 식자재로 최고의 맛을 구현한다는 하림만의 진정성과 정체성을 소비자도 맛을 통해 그 의미를 공감한 덕분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더 많은 소비자들이 중식 전문점 맛을 그대로 살린 퀄리티 높은 더미식 유니자장면을 통해 일상의 미식을 가득 즐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새 광고 찍고, 모델 바꾸고"...비빔면 시장, '여름 대목' 앞두고 경쟁 가속화
비빔면 업계가 본격적인 여름을 앞두고 소비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기 위해 발빠르게 새 단장에 나섰다. 봄이 지나고 날이 무더워지면서 비빔면의 ‘대목’이 찾아왔다. 비빔면 시장의 전통강자 팔도가 1위를 매년 지키고 있는 가운데 농심, 하림 등 신흥강자들의 공격적인 마케팅이 이어지며 올해도 치열한 비빔면 레이스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먼저 종합식품기업 하림은 배우 이정재를 3년 연속 ‘더미식’ 광고 모델로 발탁하고 새로운 ‘더미식 비빔면’(이하 더미식 비빔면) 광고를 온에어했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광고는 시원한 야외 수영장 썬베드에 앉아있는 이정재가 등장하며 시작된다. 이정재는 비빔면 소스를 연상케하는 붉은 수트 착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아는 맛보다 맛있는 비빔면이 왔어요”라는 대사 뒤 자두와 오이를 얹은 먹음직스러운 더미식 비빔면 모습이 비쳤다. 젓가락에 묻은 소스 한 방울까지 놓치지 않는 이정재의 모습이 맛에 대한 호기심을 더하기도 했다. 이정재는 영상 말미 “거봐 아는 맛보다 맛있다니까”라고 말하며 특유의 ‘코 찡긋 미소’를 지어 여심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하림 관계자는 “이정재님의 ’거봐 아는 맛보다 맛있다니까’라는 대사에 더미식 비빔면에 대

산림

더보기
숲에서 태교하고 난임스트레스 해소해요!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국·공립 치유의 숲에서 운영하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임신부의 태교와 난임우울증 개선에 도움이 된다고 20일 밝혔다. 생애주기별 산림복지 서비스 중 출생기에 해당되는 ‘숲태교’는 산림청과 서울대학교 간호대학이 공동연구해 만든 산림치유 표준프로그램이다. 아름다운 풍경이나 바람소리, 피톤치드 등 산림의 다양한 치유인자를 활용해 엄마와 태아가 함께 정서적 신체적 교감을 하는 활동으로 임신부의 스트레스가 낮아지고 태아와의 애착도를 높이는 효과가 있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지난해 임신부의 숲태교 참여 효과성을 분석한 결과 스트레스 지수는 14.8% 개선됐고 태아와의 애착도는 13.4%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청은 숲태교 뿐만 아니라 국립중앙의료원 난임우울증상담센터와 함께 난임부부의 정서안정과 심리회복을 위한 산림치유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산림치유 프로그램에 참여한 난임부부를 대상으로 치유효과를 분석한 결과 난임스트레스 척도가 5.1% 개선되는 결과를 얻었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숲과 자연이 주는 에너지는 몸과 마음의 균형을 이루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라며, “부부들의 난임으로 인한 스트레스와 불안을 숲을 통해 치유 받을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