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9 (금)

  • 맑음동두천 24.7℃
  • 맑음강릉 29.7℃
  • 맑음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4.5℃
  • 맑음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4.7℃
  • 구름많음광주 25.4℃
  • 맑음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27.9℃
  • 구름많음강화 24.3℃
  • 구름조금보은 23.5℃
  • 구름많음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3.8℃
  • 맑음경주시 25.2℃
  • 맑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식품

“단백질의 변신은 무죄” 다양해지는 고단백 식품

- 식품업계, ‘근테크’ 열풍에 다양한 종류와 맛의 고단백 제품 출시 활발
- 정식품, 일반 우유 및 두유보다 2배 많은 식물성 단백질 함유한 ‘베지밀 고단백 두유 초코’ 출시

젊을 때부터 꾸준히 근육을 모아놓는다는 의미의 ‘근테크(근육+재테크)’ 열풍이 불면서 단백질 식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과거 단백질 식품은 운동인들이 즐겨 찾는 것으로 여겨졌으나 최근에는 건강한 일상을 위해 꾸준히 근육을 저축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이 확산되며 근테크 열풍에 합류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에 식품업계에서도 더욱 다양한 종류와 맛의 고단백 제품으로 단백질 시장에서 경쟁 중이다. 지난해 국내 단백질 시장 규모는 4000억원을 넘어섰으며 이는 2018년(800억원) 이후 5년만에 5배가량 성장한 수치다.

 

 

대표적으로 정식품은 최근 스테디셀러인 고단백 두유에 스페인산 초콜릿을 더해 깊은 초코의 풍미와 풍부한 단백질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베지밀 고단백 두유 초코’를 선보였다. 제품은 한 팩(190mL) 당 식물성 단백질 12g을 함유하고 있다. 이는 일반 우유 2팩, 달걀 2개에 해당하는 양이다. 영양과 맛의 밸런스를 알맞게 맞춰 단백질 음료 특유의 텁텁한 맛은 줄이고 부드럽고 진한 초콜릿 맛을 가득 담았다. 남녀노소 모두에게 선호도가 높은 초콜릿의 부드럽고 진한 맛에 로우슈거 저당설계로 부담 없이 맛있게 단백질을 보충할 수 있다. 여기에 근육 형성 등 단백질 대사에 관여하는 필수 아미노산 BCAA 2000㎎과 에너지 대사에 필요한 5종의 비타민 B군, 뼈 건강을 위한 칼슘과 비타민D를 더했다. 베지밀 고단백 두유 초코는 GS25, CU, 이마트24 편의점과 오픈마켓 등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냉장 보관해 무더운 여름 시원하게 즐기기 좋다.

 

CJ제일제당은 지난해 선보인 캔햄 형태의 ‘스팸 닭가슴살’에 이어 슬라이스 형태의 ‘스팸 싱글 닭가슴살’을 출시했다. ‘스팸 닭가슴살’을 슬라이스 형태로 담은 소용량 파우치 제품으로 단백질이 풍부한 닭가슴살과 육질이 쫄깃한 닭다리살, 고소한 풍미의 닭껍질을 최적의 비율로 조합해 부드럽고 탄력 있는 맛과 식감을 구현했다. 80g한 팩에 계란 2개분의 단백질이 들어있으며 파우치 형태로 포장돼 간편하게 뜯을 수 있고 샌드위치, 샐러드 등에 폭넓게 활용할 수 있다.

 

풀무원의 지속가능 식품 전문 브랜드 풀무원지구식단은 2020년 출시한 고단백 건강면 두부면의 라인업을 지속 확장하고 있다. 지난 4월 출시된 ‘식물성 지구식단 노랑두부면’은 100g 당 20g의 단백질을 함유한 고단백 제품으로 두부의 고소한 풍미를 살린 두부면에 단호박, 강황 등의 식물성 재료로 색을 입힌 제품이다. 넓적한 국수 형태로 가공돼 다양한 요리에 활용하기 좋고 끓는 물에 삶을 필요 없이 조리와 섭취가 가능해 간편하게 단백질 섭취를 늘릴 수 있다.

 

지난 2월 단백질 전문 브랜드 ‘이지프로틴’을 론칭한 롯데웰푸드는 단백질바 제품 인기에 힘입어 이지프로틴의 제품군을 확대했다. 소금빵맛과 매콤치즈맛 2종으로 출시된 ‘이지프로틴 고단백질 감자칩’은 한 봉지(50g)에 12g의 단백질이 함유된 고단백 스낵이다. 오븐에 구워 기름기는 뺐지만 감자의 고소한 풍미는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일반 과자와 비교해 칼로리와 지방 함량이 낮아 부담 없이 즐기기 좋다.

 

종합식품기업 하림 또한 ‘오!늘단백 프로틴 쿠키’ 출시로 단백질 스낵 제품 대열에 합류했다. 버터코코넛맛과 초코맛 2종으로 출시된 ‘오!늘단백 프로틴 쿠키’는 밀가루 대신 국내산 쌀가루로 만들어진 글루텐 프리 제품이다. 달콤하고 바삭한 쿠키의 맛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분리닭가슴살단백질(ICBP)과 우유단백질, 대두단백질, 식이섬유로 영양 균형을 맞췄다. 특히 닭가슴살 원물 대비 지방은 절반, 단백질 함량은 4배 이상 높은 분리닭가슴살단백질이 함유돼 과자를 먹으면서 닭가슴살 단백질을 보충하는 효과를 거둘 수 있다.


농업

더보기
농촌에서 기회와 꿈을 찾아 살아가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보여드립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는 삶터·일터·쉼터로써 국민 모두에게 열린 기회의 공간, 농촌이 가진 매력을 국내·외 시청자들에게 소개하기 위한 다큐멘터리, 「청년들의 유쾌한 귀촌 라이프, 케이(K)-농촌에 산다」를 제작하여 오는 20일(토) 밤 9시 15분부터 약 25분간 와이티엔(YTN) 채널을 통해 방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다큐멘터리는 고령화와 인구 유출로 소멸위기에 놓인 농촌이지만 농촌에는 도시에서 느낄 수 없는 매력과 다양한 기회가 열려있다는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지난 3월 농식품부가 「농촌소멸 대응전략」을 발표하고, 그간 농촌 정주인구 확대에 중점을 두었던 정책 방향을 농촌과의 관계인구·생활인구 확대로 전환하겠다고 밝힌 것과 맥락을 같이 한다. 이번 다큐멘터리도 농촌과 다양한 방식으로 관계를 맺고 생활하고 있는 청년들의 이야기를 전하고 있다. △단기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경험하는 도시 청년들, △농촌유학 프로그램을 통해 귀촌한 가족, △비어있던 미곡 창고를 개조하여 소위 ‘힙’한 수제 햄버거 가게를 차리고 지역 농가와 상생하고 있는 청년들, △자발적 네트워크를 만들어 서로의 발전을 돕는 농촌 창업 청년들, △문화창작 협동조합을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
흰 머리를 검은머리로…7월 임산물 ‘하수오’
산림청(청장 임상섭)은 7월 이달의 임산물로 두피와 머리카락을 건강하게 만들어주는 ‘하수오’를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하수오는 동그랗고 통통한 모양으로 고구마 여러개가 이어붙은 모습과 비슷하다. 동의보감에 따르면 강원특별자치도에서는 은조롱, 황해도에서는 새벽뿌리라는 친근한 이름으로 불렸다. 하수오는 백하수오와 이름이 비슷해 많은 사람이 혼동하기도 하는데 하수오와 백하수오는 생김새가 완전 다르다. 하수오는 마디풀과의 식물로 뿌리 색이 적색이라 적하수오라 불리기도 하며 백하수오는 박주가리과의 식물로 흰색의 뿌리를 가져 백하수오라고 부른다. 하수오라는 이름은 이것을 먹고 허옇게 센 머리카락이 까맣게 바뀌었다는 설화에서 사람들이 ‘이 식물에 어찌(何) 머리(首)가 까마귀(烏)처럼 까맣게 될 수 있단 말인가’라는 감탄에서 비롯됐다고 전해진다. 그만큼 하수오는 새치 관리와 탈모 예방에 효과가 높다. 레시틴, 아미노산, 에모딘 등의 성분은 혈액 순환을 촉진하고 두피를 튼튼하게 해 검은 머리카락을 나게 하고 무릎 통증이나 류머티즘성 관절염 예방에도 좋다. 또한 따뜻한 성질로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 수용체를 활성화해 안면홍조, 신경쇠약, 수면장애 등 갱년기 증상들을 개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