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24.7℃
  • 서울 25.5℃
  • 흐림대전 26.8℃
  • 흐림대구 27.0℃
  • 구름많음울산 25.4℃
  • 흐림광주 26.4℃
  • 흐림부산 25.1℃
  • 흐림고창 27.6℃
  • 흐림제주 28.1℃
  • 흐림강화 23.7℃
  • 흐림보은 25.2℃
  • 흐림금산 26.6℃
  • 흐림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식품

“콩 섭취, 태아의 뇌 발달•폐경기 증상•삶의 질 개선 등에 효과” 최신 연구 발표

- 한국식품과학회 대두가공이용분과, 지난 3일 ‘모든 생애주기에 대한 콩의 건강상 이점’ 주제로 국제심포지엄 개최… 콩의 건강 효과 관련 연구 소개
- 콩 단백질, 임신 중 알코올 섭취로 인한 태아의 뇌 손상 및 청소년기 인지 능력 개선에 효과적

콩 섭취가 태아의 뇌 발달과 청소년기 학습능력 향상, 성인 신체 기능 개선 등 모든 생애주기에 에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한국식품과학회 대두가공이용분과는 지난 3일 대구 엑스코에서 ‘모든 생애주기에 대한 콩의 건강상 이점’을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심포지엄에서는 다양한 병리적 증상에 대한 콩의 건강상 이점을 입증한 연구들이 소개됐다.

 

 

이날 심포지엄은 세종대학교 임태규 교수가 좌장을 맡았으며 △콩의 뇌 발달 촉진 효과(미국 브라운대학교 Suzanne de la Monte 교수) △식물성 단백질이 삶의 질과 근육건강에 미치는 영향 (고려대학교 김유경 교수) △발효 대두의 폐경기 증상 보호 효과(호서대학교 박선민 교수) △어린 시절과 청소년기의 콩 식품 섭취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미국 대두영양협회 Mark Messina 박사) △지구건강식단과 사망 및 인지장애 위험과의 연관성(싱가포르 싱가포르국립대학교 Woon-Puay Koh 교수) 순으로 세션 발표가 진행됐다.

 

임신 중 알코올 노출, 콩 섭취를 통해 다양한 위험성 개선할 수 있어

미국 브라운대학교 Suzanne de la Monte 교수는 임신 중 알코올에 노출된 경우 콩 단백질 섭취가 태아의 저체중 출생(LBW) 및 태아알코올스펙트럼장애(FASD)와 같은 병리적 현상을 개선하고 출생 후 학습능력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발표했다.

태아의 자궁내 성장지연, 저체중 출생, 태아알코올스펙트럼장애와 같은 현상은 태반 형성 이상과 관련이 있으며 이는 여러 신호전달경로에 의해 조절될 수 있다.

연구팀이 콩 단백질 또는 카제인과 함께 에탄올을 급여한 어미 쥐에게서 태어난 자손 쥐의 성장 발달 및 학습 능력을 평가한 결과, 콩 단백질의 섭취는 ▲태아의 성장 증가 ▲태아손실 감소 ▲ 인슐린/인슐린유사성장인자 신호 증가를 통한 태반 형성 강화 ▲청소년기 뇌 용량 증가 및 공간 학습능력 향상, 기억력 개선 등의 효과를 나타냈다. 이러한 효과는 카제인을 섭취한 그룹 대비 높았으며 임신 중 에탄올을 섭취하지 않은 건강한 모체에게서 태어난 자손 쥐에게도 유사한 경향을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Suzanne de la Monte 교수는 임신 중 콩의 섭취는 태아의 성장 발달에 다양한 이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식물성 단백질 섭취 시 삶의 질 개선 가능성 높아

고려대학교 김유경 교수는 콩, 견과류 등 식물성 단백질 섭취가 신체 기능, 불안 및 우울 등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유의미한 상관관계가 있다고 발표했다.

건강 관련 삶의 질(Health-Related Quality of Life, HRQoL)은 집단의 건강을 측정하고 평가하는 지표로 개인의 건강상태 및 신체, 정서적인 기능을 점수화하여 나타냄으로써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위험 요인과 예방 요인을 판단할 수 있다.

연구팀이 2016~2018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기반으로 7,956명(남성 3,434명, 여성 4,522명)의 참가자를 선별하여 건강 관련 삶의 질 지수를 평가한 결과, 식물성단백질 섭취가 높은 그룹일수록 ▲남성과 여성 모두 삶의 질이 높은 결과를 나타났으며 식물성단백질 섭취량 하위 25% 그룹 대비 상위 25% 그룹의 ▲일상 생활 ▲신체 기능 ▲우울 및 불안 경험률이 34~47% 수준 낮게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김유경 교수는 적절한 식물성단백질의 섭취가 한국인의 삶의 질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된장, 폐경기 증상 및 인지기능 개선에 효과

호서대학교 박선민 교수는 된장, 간장과 같은 콩 발효 식품이 미생물 균총 개선을 통해 포도당 대사, 골 밀도 감소, 인지능력 저하 등 폐경기 증상 개선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은 에너지, 포도당, 지질 골 대사와 같은 생리작용에 영향을 미치므로 폐경 등의 요인으로 인해 에스트로겐이 결핍할 경우 관련 질환을 유발할 수 있는데 콩에 함유된 식물성 에스트로겐인 이소플라본은 이러한 작용을 도와 관련 증상을 개선할 수 있다.

연구팀이 폐경모델 실험 쥐를 대상으로 고초균(Bacillus subtilis) 등의 함량이 다른 된장을 각각 급여하여 진행한 연구 결과, 된장을 섭취한 그룹이 된장을 섭취하지 않은 대조군 그룹에 비해 ▲기억 기능 개선 ▲인슐린 저항성 개선 및 혈당 감소 ▲골밀도 유지 효과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효과는 Bacillus subtilis함량이 높을수록 우수하게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토대로 박선민 교수는 콩 발효식품의 섭취가 폐경기 증상 완화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어린이, 청소년기에 콩 식품 섭취 시, 다양한 건강 효과 기대

미국 대두영양협회의 Mark Messina 박사는 어린이, 청소년기의 콩 섭취에 따른 다양한 건강상 이점에 대해 발표했다. Messina 박사는 이와 관련한 여러 연구 사례를 소개했는데 어린이, 청소년기에 콩을 섭취할 경우 ▲빈혈 위험 감소 ▲혈중콜레스테롤 개선 ▲성인기 유방암 위험율 감소 등의 효과가 있었으며, 특히 유방암의 경우 어린 시기에 섭취할수록 발병 위험 감소 효과가 크게 증가했다. 또한, Messina 박사는 알레르기 식품을 이른 시기에 접할수록 해당 식품군에 대한 알레르기 예방효과가 높아지므로 어린 시기부터 콩 식품을 지속 섭취하는 것을 권장한다고 설명했다.

 

지구건강식단(Planetary Health Diet) 준수 시 사망위험 및 노년기 인지장애 감소에 효과 

싱가포르 싱가포르국립대학교 Woon-Puay Koh 교수는 지구건강식단의 준수가 심혈관 질환, 암, 호흡기 질환 등으로 인한 사망률과 인지기능 저하를 낮추는데 상관관계가 있다고 발표했다.

지구건강식단이란 콩류, 통곡물, 채소 등 식물성 식품의 섭취를 늘리고 동물성 식품의 섭취를 줄임으로써 개인의 건강과 여러 환경문제를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지속 가능한 건강식단 제안법이다.

연구팀이 싱가포르에 거주 중인 중국인 57,078명을 대상으로 평균 23.4년간 추적검사를 진행한 결과, 지구건강식단 준수 점수가 가장 낮은 최하위 분위(하위 20%) 대비 준수도가 가장 높은 분위(상위 20%)의 ▲전체 사망률15% 감소 ▲심혈관 질환 사망률 21% 감소 ▲암 사망률 7% 감소 ▲호흡기 질환 사망률 19% 감소 ▲노인들의 인지 저하 가능성이 감소하는 결과가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Woon-Puay Koh 교수는 지구건강식단 준수가 여러 사망 위험을 낮출 수 있다고 설명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다이어트에 좋은 단백질 중 으뜸은?“ 우리돼지 한돈으로 건강한 단백질 채우자!
전통적으로 쌀이 주식인 한국인들은 탄수화물 섭취량이 높은 편이다. 특히 요즘엔 밀가루나 설탕 등 정제 탄수화물로 만든 디저트들이 흥행하고 있어, 탄수화물을 지나치게 많이 먹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여름철을 맞아 체중 감량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 지금 당장 탄수화물 섭취를 줄이고 단백질 섭취량에 신경 쓰는 것이 좋다. 물론 이미 많은 사람들이 다이어트에 단백질 섭취가 중요하다는 사실은 잘 알고 있다. 하지만 ‘왜 다이어트에 좋은지’, 효과적인 체중 감량을 위해선 ‘어떤 단백질을 먹어야 하는지’에 대해선 모르는 경우가 대다수다. 오늘은 여름을 앞두고 본격적인 다이어트를 시작한 사람들을 위해 체중감량의 효과를 더욱 높일 수 있는 올바르고 건강한 단백질 섭취법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 다이어트할 때 단백질을 꼭 먹어야 하는 이유 단백질이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이유는 크게 세 가지를 들 수 있다. 첫째, 포만감이다. 예일대 연구에 따르면, 고단백 식사를 했을 때 포만감 호르몬이 증가하고, 식욕 발생 호르몬은 감소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같은 양의 음식을 먹더라도 단백질 위주로 식사했을 때 더 큰 포만감을 느낄 수 있는 것이다. 둘째, 에너지 소모다. 단백질을 소화

산림

더보기
예산 절감과 사회적 약자 지원, 두 마리 토끼 잡았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김명종)는 17일 유지보수전담반이 지난 2월 발대식 이후 전국 46개 국립자연휴양림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의 유지보수전담반은 적극 행정의 일환으로 관련 자격증 소지자 또는 실무 경험이 많은 199명의 직원이 모여 자발적으로 구성한 조직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은 올 상반기 25건의 노후시설물을 자체 보수함으로써 4천만 원의 예산을 절감하였고, 하반기에는 휴양림 내 장비를 적극 활용하여 시설물 보수 23건을 추진할 예정으로 약 1억 원의 예산을 절감한다. 또한, 휴양림 내 노후 시설물 보수 외에도 독거노인과 사회적 약자가 거주하는 휴양림 인근 마을 주택을 보수하는 등 재능기부 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상반기에는 독거노인 주택시설 점검, 전기시설 보수, 풀베기, 겨울 이불 세탁 봉사 등 12건의 활동을 하였으며, 하반기에도 마을 진입로 정비를 비롯한 35건의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휴양림 인근 마을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김모 씨는 “혼자 살면서 전등 하나 갈기도 쉽지 않은데 유지보수전담반이 평소 관심을 갖고 도와주셔서 생활환경이 많이 좋아졌다”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