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0℃
  • 구름많음강릉 8.5℃
  • 맑음서울 9.0℃
  • 맑음대전 8.1℃
  • 구름많음대구 10.1℃
  • 구름많음울산 9.8℃
  • 구름많음광주 12.8℃
  • 흐림부산 9.7℃
  • 구름많음고창 8.7℃
  • 구름많음제주 13.6℃
  • 맑음강화 8.1℃
  • 맑음보은 5.1℃
  • 구름많음금산 5.5℃
  • 흐림강진군 13.3℃
  • 구름많음경주시 9.4℃
  • 흐림거제 10.4℃
기상청 제공

농업

화훼, 생산 및 가격 동향

URL복사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2022년 화훼(절화류) 재배면적은 2021년 대비 12.9% 감소*한 것으로 추정되나, 산지에서는 폐기 최소화, 온도조절 등을 통해 지난 12월부터 출하가 꾸준히 확대되어, 1.12일 현재 평년보다 1.4% 많은 출하량**을 보이고 있다.

 

   * 정식이 완료되는 9월까지의 재배면적은 전년에 비해 12.9% 감소(’21. 절화DB조사)

   ** (’21.12.초) 106천단(평년比 1.9%↑) → (12.하) 107(2.9%↑) → (1.12.) 112(1.4%↑)

 

  연초 2~3일간 감소했던 거래량은 12월 한파 영향에 따른 일시적인 생육지연 영향으로 현재는 평년 수준을 회복한 상태이며, 일시적으로 급등했던 가격 또한 하락하는 등 빠르게 안정세를 찾아가는 중이다. 1.12일 절화와 장미 거래량은 평년에 비해 각각 13.7%, 22.5% 증가하여 공급되고 있다.

 

  연초 절화와 장미가격은 평년에 비해 2배 이상 증가하는 등 최대 13,373원, 20,407원 수준까지 상승했다.

 

  이렇게 최근 가격이 급등한 원인은 ①졸업식이 12월 말부터 1월 초(~1.7.)로 많이 당겨 실시(전년 → 올해: 12.5% → 26.2), ②비대면 졸업식이 확대될 것으로 예측하였으나, 전년과 달리 사진 촬영 등을 허용하는 대면 졸업식 확대를 농가에서 예측하지 못해 일시적 화훼 수요 증가에 대응하지 못한 것으로 분석된다.

 

  다만 급등했던 화훼가격은 1.5일 이후 하락세를 보이며, 1.12일 절화와 장미가격은 5,329원, 6,911원 수준이다.

 

   * 절화 日 가격(’22년/평년, 원/단): (1.5.) 13,373/5,036 → (1.12.) 5,329/3,811
장미 日 가격(’22년/평년, 원/단): (1.5.) 20,407/8,024 → (1.12.) 6,911/5,044

 

 

  aT 화훼공판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졸업식, 결혼식 등 행사수요는 줄어들 것이며, 현재 농가의 생산·출하 상황도 원활하여 1월 말까지의 가격은 평년 또는 약보합 수준으로 전망하고 있다.

 

   *  1월 평년 가격(원/단): 절화 4,112원 / 장미 6,280원

 

< 절화류 및 장미 평균 일거래량, 도매가격 >

 

(단위: 단≒10송이, 원/단, 양재)

 

구 분

1.3.

1.5.

1.7.

1.10.

1.12.

절화류

일거래량

평년*

162,813

117,666

148,384

103,434

83,365

‘22년

129,211

118,988

108,616

107,601

94,813

(평년 대비, %)

20.6↓

1.1

26.8↓

4.0

13.7

장 미

일거래량

평년

31,977

25,212

23,496

16,954

14,149

‘22년

29,649

21,722

19,571

20,881

17,333

(평년 대비, %)

7.3↓

13.8↓

16.7↓

23.2

22.5

절화류

일평균가격

평년

6,072

5,036

6,665

4,315

3,811

‘22년

11,497

13,373

8,566

6,709

5,329

(평년 대비, %)

89.3

165.5

28.5

55.5

39.8

장 미

일평균가격

평년

9,784

8,024

10,081

6,533

5,044

‘22년

16,990

20,407

11,841

8,998

6,911

(평년 대비, %)

73.7

154.3

17.5

37.7

37.0

 * 평년단가는 해당일의 5개년 평균단가

 

  최근 다수의 학교가 졸업식*을 1월 상순에 실시하였으나, 2월 집중도가 더 높은 편으로 2월 소비 수요 증가도 예상된다.

 

   * 초중고(5,808개교): 12.말~1.14.(37.3%), 1.17.~2.4.(6.8), 2.7.~2.11.(42.7), 2.14.~2.18.(13.2)

 

  2월부터 화훼농가들은 이에 맞춰 화훼를 출하하기 위해 준비 중(평년 기준 1월 출하량 대비 48% 이상 증가*)인 상황으로 2월부터 출하량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충분한 공급이 가능할 전망이고, 농림축산품부는 앞으로 산지와 소비 동향을 점검하여 1월과 2월 수급 상황을 빈틈없이 챙길 계획이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한돈협회·농협경제지주 종돈개량사업소, 한돈팜스 종돈사용자 이용을 위한 상호협력 MOU 체결
종돈사업자의 한돈팜스 이용자 확대를 통해 한돈산업의 발전과 상호 협력을 다지기 위해 대한한돈협회와 농협경제지주 종돈개량사업소가 손을 맞잡았다.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와 농협경제지주 종돈개량사업소(소장 이형근)는 지난 4월 14일 서초구 소재 제2축산회관 대회의실에서 한돈팜스 종돈사용자 이용을 위한 상호협력 공동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대한한돈협회와 농협경제지주 종돈개량사업소는 국내 한돈산업 발전 및 한돈농가 경쟁력 강화를 위해 상호 호혜를 바탕으로 종돈사용자의 한돈팜스 이용 확대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한돈팜스를 활용하여 한돈농가 생산성적 향상 및 경쟁력을 제고하고 성적 분석을 통한 현장 애로사항 파악 및 개선방안 마련하는데 긴밀히 협력키로 했다. 이를 위해 첫째, 협회는 농협경제지주 종돈개량사업소에 한돈팜스 기술적 지원 및 사용에 필요한 사항을 적극 지원하며 농협경제지주 종돈개량사업소의 데이터가 누설되지 않도록 철저히 보안·관리하기로 했다. 둘째, 농협경제지주 종돈개량사업소는 한돈팜스를 사용하도록 적극 독려키로 했다. 셋째, 양 주체는 전산관리를 통해 생산성을 향상시키고 경쟁력을 제고하여 한돈 산업

식품

더보기
한솥, 4월 신메뉴 ‘나시고랭’ 출시 열흘 만에 10만 개 돌파
국민 도시락 한솥은 4월 신메뉴로 선보인 인도네시아 전통요리 ‘나시고랭’이 출시 열흘 만에 10만 개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고 14일 밝혔다. 한솥이 이달 1일 출시한 ‘나시고랭’과 ‘나시고랭 콤보’ 2종은 지난 10일을 기준으로 누적 판매량 10만 개를 돌파했다. 하루에 만 개 이상의 도시락이 팔린 셈이다. 신메뉴 ‘나시고랭’은 부드러운 국내산 닭가슴살과 에그 스크램블, 다양한 야채를 삼발소스, 피쉬소스를 기본으로 한 특제 소스에 볶아 매콤하면서도 달콤짭쪼름한 이국적인 풍미를 느낄 수 있다. 진한 감칠맛이 가득한 밥 위에 계란 후라이와 바삭한 새우 후라이가 기본으로 올려져 있는 알찬 구성이 특징이다. 수량한정 메뉴인 ‘나시고랭 콤보’는 ‘나시고랭’에 사이드 메뉴인 ‘스리라차 알새우칩’을 더해 더욱 풍성하고 든든한 한끼를 즐길 수 있다. 한솥 공식 SNS채널과 블로그 등 온라인에서의 고객 반응도 뜨겁다. “현지 맛을 제대로 살리고 가격도 현지 느낌이다”, “새우 후라이 올려진 푸짐한 나시고랭에 스리라차 알새우칩 플렉스해도 6천원대”, “해외도 못 가는데 한솥에서 미식여행으로 아쉬움 달랜다” 등 댓글이 쏟아지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한솥 측은 익숙하면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