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9.2℃
  • 구름조금강릉 31.6℃
  • 맑음서울 32.0℃
  • 맑음대전 31.8℃
  • 구름많음대구 33.6℃
  • 구름많음울산 29.3℃
  • 맑음광주 30.6℃
  • 구름많음부산 28.4℃
  • 구름조금고창 27.6℃
  • 맑음제주 29.0℃
  • 맑음강화 26.7℃
  • 맑음보은 31.5℃
  • 구름조금금산 30.8℃
  • 맑음강진군 30.0℃
  • 구름많음경주시 31.4℃
  • 구름많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농업

‘국산 완성형 버섯 배지’ 성장 가능성 확인한다

- 표고, 느타리 등 3.4톤, 10일 동남아시아에 시범 수출 -

 최근 전 세계적인 버섯 생산은 중국과 유럽을 중심으로 ‘완성형 버섯 배지’ 시스템으로 전환되는 추세이다*.

  * 표고버섯은 전반적으로 완성형 배지를 사용하고, 양송이는 선진국 위주로 완성형 배지를 재배하며, 국내에서도 45% 이상 사용하고 있음. 느타리 등 일부 버섯은 외국에서 완성형 배지 형태로 수입되고 있음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농진고-3년차 시험(배지조성-기본배지).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630pixel, 세로 865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0년 11월 18일 오후 5:03 카메라 제조 업체 : samsung 카메라 모델 : SM-G988N 프로그램 이름 : G988NKSU1BTI3 F-스톱 : 1.8 노출 시간 : 1/59초 IOS 감도 : 25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자동 35mm 초점 거리 : 25 프로그램 노출 : 자동 제어 모드 측광 모드 : 가운데 중점 평균 측광 EXIF 버전 : 0220

                                     <표고 완성형 배지-‘농진고’ 품종>

 

 완성형 배지(영양체)는 톱밥이나 짚을 재료로 만든 배지에 미리 버섯 씨균(종균)을 접종한 것으로, 온도와 습도, 빛 등 재배 조건만 맞춰주면 바로 버섯이 나온다.

 

 농촌진흥청(청장 박병홍)은 세계적인 버섯 산업 흐름에 대응하고 국내에서 개발한 완성형 배지의 생산성을 검정하고자 충청북도·강원도·경상남도농업기술원, 한국종균생산협회와 공동으로 10일 베트남에 국산 완성형 배지를 시범 수출한다.

 

 이번 수출은 농촌진흥청 수출농업지원과에서 주관하는 ‘수출용 버섯 종균 제조 기술 개발’의 공동 과제에 따른 것으로 지난해 10월에 이어 두 번째다.

 

 충청북도·강원도·경상남도농업기술원에서 배지를 제조하고,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씨균(종균) 생산기술을, 한국종균생산협회는 배지 검역 등 수출 전반을 맡아 진행했다.

 

 수출 물량은 표고버섯(‘농진고’ 품종) 3톤, 느타리(‘춘추2호’ 품종) 0.3톤, 느티만가닥버섯(‘햇살’ 품종) 0.1톤이다.

 

  10일 검역 후, 11일 선박으로 실어 보내면 베트남 현지에 도착하기까지 일주일 정도 걸린다. 이후 농가에서 배지 품질을 확인하고 각 품목을 재배해(느타리 10일, 느티만가닥버섯 3개월, 표고 4개월 이상 소요) 생산성을 검정할 계획이다.

 

 지난해 10월 첫 번째 수출한 완성형 배지에서 자란 우리 표고는 생산량이 많고 품질도 좋아 시장에서 높은 가격에 판매됐다.

 

 한국종균생산협회 황선일 국장은 “현재 느타리, 큰느타리 등 다양한 버섯이 완성형 배지 형태로 수입되는 상황에서 경쟁력 있는 국내 제조 기술을 하루빨리 확보해야 한다.”라며 “이번 수출이 국산 완성형 배지 제조 안정화 기술을 확립하는 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버섯과 장갑열 과장은 “올 8월에는 국산 양송이 품종이 배양된 완성형 배지도 시범 수출할 예정이다.”라며 “올해 말에는 표고, 느타리, 양송이, 느티만가닥버섯, 4품목에 대한 완성형 배지 제조법을 책자로 발간해 우리나라 버섯 배지 제조 기술이 경쟁력을 확보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육우자조금, 여름 휴가철 맞아 ‘육우캠핑, 이번엔 여기어때?’ 이벤트 진행
육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조재성)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육우캠핑, 여기어때?’ 이벤트를 6월 30일 목요일부터 7월 3일 일요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육우자조금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행되는 ‘육우캠핑, 이번엔 여기어때?’ 이벤트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캠핑을 준비하고 있는 소비자들에게 방문했던 경험이 좋았거나 방문하고 싶었던 캠핑장을 소개받는 이벤트이다. 육우자조금은 거리두기가 해제됨에 따라 “떠나요~육우와 함께하는 캠핑” 행사를 기획하여 전국 방방곡곡의 유명 캠핑장을 방문해 지방이 적어 담백하고 바비큐뿐만 아니라 다양한 캠핑 요리에 활용할 수 있는 국내산 소고기 육우를 시식할 수 있는 행사를 진행중에 있다. “떠나요~육우와 함께하는 캠핑” 행사 는 지난 6월 11일 연천 알멕스랜드를 시작으로 경북 영천 드림랜드 오토캠핑장에도 방문하여 육우 스테이크 시식행사 및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육우캠핑, 이번엔 여기어때?’ 이벤트는 해당 게시물에 좋아요를 누르고 소개하고 싶은 캠핑장의 이름과 그 이유를 남기면 참여가 가능하다. 또한 육우자조금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고 해당 게시물을 공유하면 당첨확률을 높일 수 있다. 육우자조금은 추첨

식품

더보기
여름철 보양식, 이번엔 ‘오리’다! 한솥, 7월 수량한정 신메뉴 ‘오븐구이 오리 도시락’ 6천원대 출시
국내 대표 도시락 프랜차이즈 한솥이 무더위를 이겨내고 기력을 보충할 수 있는 여름철 보양식 ‘오븐구이 오리 도시락’을 수량한정으로 출시한다. 한솥의 7월 신메뉴 ‘오븐구이 오리 도시락’은 180℃ 고온의 오븐에서 통째로 3번 구워 기름기를 줄인 오리고기를 사용하여 시중에서 흔히 판매되는 훈제오리보다 더 담백하고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0.5mm 두께로 슬라이스해 질기지 않고 속은 촉촉한 살코기를 한입 크기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오리고기는 불포화지방산과 단백질이 풍부해 여름철 보양식으로 인기가 많은 식재료다. 원기회복과 면역력 강화는 물론 해독작용, 노화방지, 피부미용 등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솥의 ‘오븐구이 오리 도시락’은 무항생제 오리만을 사용하고 보존료(소브산칼륨)나 산화방지제(에리토브산나트륨)를 넣지 않아 더욱 건강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건강 메뉴다. 특히 달콤한 사과와 톡 쏘는 겨자의 맛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한솥 만의 특제 사과겨자소스는 입맛을 더욱 돋워준다. 느끼함을 덜어주는 동시에 감칠맛 나는 오리고기 본연의 풍부한 맛을 살려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오리고기와 곁들여 먹기 좋은 새콤달콤한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