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식품

통풍 예방에 효과적인 식품, ‘우유

- 통풍의 원인이 되는 요산 수치, 유제품 섭취로 낮출 수 있어

미국 의학전문매체인 ‘메디컬뉴스투데이(Medical News Today)’가 우유 및 유제품 섭취가 통풍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결과를 발표해 화제다.

 

 

일반적으로 알려진 통풍의 원인은 요산으로, 요산은 탄소, 산소, 수소, 질소 등으로 이루어진 유기화합물이다. 요산은 콩팥을 거쳐 소변으로 배설되는데, 체내 요산의 생성 증가나 배설의 감소가 지속되어 요산이 축적됨으로써 통풍이 발생하게 된다. 이러한 통풍 질환은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관절질환 외에도 신장질환까지 유발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를 요한다.

 

요산은 퓨린 함유량이 높은 음식을 많이 섭취하거나 선천적으로 퓨린 대사의 이상이 있을 때 증가할 수 있다. 때문에 통풍을 치료 또는 예방하기 위해서는 퓨린이 많이 함유된 음식보다 적게 함유된 음식을 먹어야 한다고 권장한다.  

 

 

고퓨린 식품으로 청어‧고등어‧멸치 등 등푸른 생선, 액상과당 음료, 설탕 함유량이 높은 디저트, 술 등을 꼽을 수 있으며, 저퓨린 식품으로는 우유와 치즈 등 유제품, 곡류, 야채류, 과일류 등을 들 수 있다.

 

한편, 메디컬뉴스투데이에서 언급한 체계적 문헌고찰을 통해 분석된‘통풍과 고요산혈증의 발병률과 식이요인의 관계(2018)’결과에 따르면, 꾸준한 유제품 섭취가 체내 요산 수치를 줄이고 통풍 발병 위험률을 낮추는 데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또한 우유는 퓨린 함량이 낮은 대표적인 저퓨린 식품이면서 카제인과 유청 단백질, 칼슘 등의 영양소를 포함하고 있어 체내 요산 축적을 막고 배출하는 것을 돕는다고 전했다.  

 

이와 더불어, 일본 고쿠가쿠인대학이 발표한 ‘통풍 유병률과 식품 섭취법과의 연계성(2021)’연구 결과에서 식품 섭취의 변화가 통풍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사실이 입증됐다. 해당 연구는 일본의 통풍 환자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생활습관에 대한 통계 수치(1986-2016)와 식품섭취빈도 누적 데이터(1946-2017)를 활용해 실시했으며, 그 결과로 통풍 유병률을 낮출 수 있는 식품 섭취법을 도출해냈다. 퓨린 함유량이 높은 음식(설탕함량이 높은 가당음료, 디저트, 술, 육류 등)은 제한하되, 섬유질이 풍부한 곡류 및 야채류, 계란, 우유를 포함한 유제품, 견과류 등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다.

 

국내 전문가들은 통풍 치료는 급성기 염증을 최대한 빨리 완화하고 염증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는 게 중요하며, 가장 기본적인 치료법은 식이요법과 생활습관 교정이라고 설명했다. 식이요법으로는 과음이나 과식을 피하고 규칙적인 운동으로 적절한 체중을 유지해야 하며 우유, 유제품, 채소 등은 통풍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농업

더보기
폐비닐 등 버려지는 플라스틱, ‘인삼 지주대’로 재탄생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이 재생 플라스틱을 활용한 인삼 재배 시설 구조물의 품질기준을 마련하고 원예‧특작시설 내재해형 시설 규격에 등록해 농가 보급에 나선다. 우리나라 인삼 재배 농가에서 사용하는 지주대 등 목재 구조물 80%는 동남아시아 등 해외에서 수입된 목재다. 여기에 사용하는 수입 목재는 약 16만 톤으로 연간 700억 원에 이른다. 수입 목재를 사용할 경우, 외래 병해충이 유입될 우려가 있는 데다 내구성이 떨어지는 목재 특성상 인삼 재배 주기인 6년을 채우지 못하고 교체해야 하는 등 어려움이 있다. 이와 같은 현장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은 환경부 등 관련 부처와 ‘인삼 지주대 재활용 제품 대체 활성화 사업 협약’을 맺었다. 이 협약으로 국립농업과학원은 재생 플라스틱으로 만든 인삼 재배 시설 구조물의 품질기준을 마련하고 확대 보급을 지원하게 됐다.* 환경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한국환경공단,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 충북인삼농협, 한국재생플라스틱제조업협동조합 인삼 재배 시설 구조물에 사용되는 재생 플라스틱은 버려진 폐비닐과 플라스틱을 이용해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개발한 물질 재활용* 제품이다. 이 플라스틱으로 만든 구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