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6.6℃
  • 구름조금강릉 19.2℃
  • 구름많음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21.4℃
  • 흐림대구 21.0℃
  • 울산 20.9℃
  • 광주 22.3℃
  • 부산 21.8℃
  • 구름조금고창 20.2℃
  • 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19.3℃
  • 흐림보은 21.5℃
  • 구름많음금산 20.4℃
  • 맑음강진군 21.7℃
  • 흐림경주시 19.9℃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농업

약용작물 지황, 지역-농가-산업체 협업으로 보급 탄력

- 국립원예특작과학원․지역 협업사례②…충북 음성, 재배 면적 5년 새 10배 늘어 -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농업인, 산업체, 지방자치단체 간 원활한 업무협력으로 국산 지황 품종의 보급, 확대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고 밝혔다.

 

 대표적인 사례로 충북 음성 지역의 지황 재배면적은 약 10헥타르(ha)에 달해 5년 전보다 10배 증가했으며, 한 해 계약 재배량은 140톤 정도로 성장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지황수확 모습.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104pixel, 세로 2736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0년 11월 04일 오후 10:20 카메라 제조 업체 : Canon 카메라 모델 : Canon EOS-1D X Mark II 프로그램 이름 : Digital Photo Professional F-스톱 : 10.0 노출 시간 : 1/200초 IOS 감도 : 25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수동 프로그램 노출 : 메뉴얼 노출 제어 모드 측광 모드 : 평가 측광 플래시 모드 : 플래시 켬 EXIF 버전 : 0230

<지황 수확 모습>

 지황은 대표 보약인 경옥고의 주재료이다. 한약과 건강기능식품에 두루 이용되는 약용작물로, 몸을 보하고 허약 체질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다.

 

 농촌진흥청은 수입 지황을 국산 품종으로 대체하기 위해 1995년부터 생산성과 품질이 우수하고 병에 강한 품종을 연구한 끝에 지금까지 13품종을 개발했다.

 주요 보급 품종은 ‘토강’(2009년 개발)과 ‘다강’(2010년 개발)이다. ‘토강’은 건조했을 때 수율*이 높아 숙지황**의 원료로, ‘다강’은 즙량이 많아 생지황으로 주로 이용된다.

* 사용한 원료 대비 가공품의 비율

** 지황을 쪄서 말린 한약재

 

 주요 생산지는 충남 금산, 전북 정읍, 경북 영주, 경북 안동 4개 지역으로 알려져 있으며, 음성군의 재배 농가는 적은 편이었다.

 

 농촌진흥청은 음성군 약용작물 작목반의 요청에 따라 농가에서 새 소득 작물을 발굴하고 안정적인 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2017년 농촌진흥청-음성군-농업인-산업체를 연결하는 다자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농촌진흥청은 우수한 품종과 재배 기술을 지원했다. 또한, 약용작물 가공․유통 업체 1곳과 농가를 연결(매칭)함으로써 안정적인 지황 생산 ‧ 수매 시스템을 구축했다. 음성군은 정책적 지원에 나서고, 농업인은 지황 생산에 집중했다.

 

 그 결과, 2017년 이전에는 1헥타르(ha) 미만이었던 음성 지역 지황 재배면적이 현재 약 10헥타르(ha)까지 증가했다. 음성 지역에서 생산되는 국산 지황은 산업체로 전량 판매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우수한 품질에 대한 인지도 향상으로 계약 재배를 요청하는 업체가 꾸준히 늘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음성 지역뿐 아니라, 다른 지역에도 이러한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현재 60% 내외인 국산 지황 자급률을 70%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특히 기존에 개발된 품종 이외에도 뿌리 길이가 길어 기계 수확이 쉬운 ‘한방애’(2021년 개발) 보급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한방애’를 기계로 수확하면, 인건비 약 75%를 줄일 수 있어 농가 일손 부족을 덜고 경영비 절감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충북 음성군 약용작물드림영농조합법인 박현규 대표는 “농업인과 농촌진흥청 협력으로 지황 재배 기반이 조성되면서 품질 좋은 지황 생산에 전념할 수 있었다.”라며 “‘토강’과 ‘다강’처럼 우수한 국산 품종 약용작물을 활용해 음성군을 약용작물 재배 중심지로 만들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약용작물과 윤영호 과장은 “약용작물은 다른 작물에 비해 적은 면적에서 재배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지역특화를 통한 산업발전이 필요하다.”라며 “농업인과 산업체가 요구하는 품종을 개발하고, 안정적인 생산을 위한 재배 기술 개발에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농업

더보기
농촌진흥청, ‘농업인 안전사고 제로’ 공모전 수상작 발표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농작업 안전보건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실시한 ‘농업인 안전사고 제로’ 국민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을 발표했다. *이 공모전은‘행정기관의 공모전 운영에 관한 규정’시행(2022. 8.10.) 이전에 공고 올해 처음 개최된 ‘농업인 안전사고 제로’ 국민 아이디어 공모전은 ‘4차 산업혁명 기술 등을 적용한 농업인 안전사고 예방 연구 아이디어’를 주제로 지난 5월 11일부터 7월 10일까지 진행됐다. 공모 결과, 모두 118건의 국민 아이디어가 접수됐으며, 참신성, 구체성, 실현 가능성, 파급성을 심사해 농촌진흥청장상(금상 2점), 국립농업과학원장상(은상 2점, 동상 2점), 장려상(10점) 등 총 16점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금상 수상작으로 ‘깊이 카메라와 3D 프린트 축소 모형을 통한 농기계 사고 예측 기술’(장문경‧김민지, 강원대학교)과 ‘작업자의 생체신호 인지 및 작업환경 모니터링으로 안전사고 예측 가능한 고경량 지능형 모자’(이효수, 한국생산기술연구원)가 선정됐다. 은상 수상작은 ‘센서를 활용한 스마트 예취기’와 ‘농업용 스마트 체어 앤 캐리 로봇’이 선정됐으며, 동상은 ‘농업인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펫/만능수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아보카도를 통째로 넣었다! 가격은 실화다! 한솥, 9월 신메뉴 아보카도 명란 비빔밥 2종 출시
국내 대표 도시락 프랜차이즈 한솥이 9월 수량한정 신메뉴 ‘아보카도 명란 비빔밥’ 2종을 출시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아보카도 명란 비빔밥’은 ‘아보카도 소고기 명란비빔밥’과 ‘아보카도 게맛살 명란비빔밥’ 2종으로 취향에 따라 골라 먹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아보카도는 미국 타임지가 선정한 10대 슈퍼푸드 중 하나로 세계에서 가장 영양이 높은 과일로 기네스북에 등재되어 있다. 불포화지방산과 식이 섬유, 미네랄 등이 풍부해 포만감을 주면서도 열량은 낮아 ‘숲속의 버터’라고도 불린다. 한솥의 신메뉴 ‘아보카도 명란 비빔밥’은 아보카도의 대표 생산지인 페루의 대표 품종 ‘하스(HASS)’ 아보카도를 통째로 넣어 부드럽고 고소한 맛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신선한 아보카도 외에도 소고기 또는 게맛살, 계란 지단채, 치커리리, 토마토 등의 야채까지 건강한 재료들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가벼우면서도 든든하게 영양 가득한 한끼를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짭조름한 맛의 명란마요 소스와 새콤달콤한 맛과 상큼한 향이 특징인 특제 레몬간장 소스가 고소한 아보카도와 어우러져 풍미를 더해준다. 신메뉴의 가격은 인플레이션을 무색하게 만들 정도로 놀라운 가격이다. ‘아보카도 소고기 명란

산림

더보기
숲을 교실 삼아 마음껏 뛰놀며 크는 아이들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숲해설가 및 유아숲지도사 자격을 가진 엄마들이 모여 교육공동체를 구성하고 동네에서 아이들에게 숲놀이 교육을 하는 ‘세종숲누리’가 산림일자리발전소 이달(9월)의 우수 그루경영체*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 산림일자리발전소를 통해 창업 지원을 받는 5인 이상의 주민공동체(사업체) 세종숲누리는 숲생태놀이, 숲체험, 숲생태밧줄놀이와 마을학교 지원까지 폭넓은 활동을 이어가는, 여성으로 구성된 세종 지역 그루경영체이다. 2020년 9월에 그루경영체에 선정되면서부터 산림일자리발전소의 기업 성장 지원을 받고 있으며, 이를 통해 2021년 8월에 산림 분야 사회적협동조합으로 법인을 설립했다. 세종숲누리는 세종 지역의 아이들에게 다양한 숲놀이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아이들이 자연물을 이용해 나만의 작품을 만드는 체험을 하면서 계절 따라 변하는 숲의 아름다움을 만끽하는 힐링(치유)의 시간을 가질 수 있다. 이 밖에도 숲, 학교, 공원 어디든 찾아가 모험심과 도전정신을 기르는 숲밧줄놀이와 트리클라이머(나무오르기) 수업, 그림책을 이용한 방과 후 사계절 숲놀이, 목공체험 등 다양한 숲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세종숲누리는 올해 세종시장애인복지관에서 가족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