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흐림동두천 15.3℃
  • 흐림강릉 17.1℃
  • 박무서울 15.7℃
  • 박무대전 14.7℃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16.3℃
  • 맑음부산 21.5℃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8.4℃
  • 흐림강화 15.2℃
  • 맑음보은 11.6℃
  • 맑음금산 12.2℃
  • 맑음강진군 ℃
  • 맑음경주시 17.3℃
  • 맑음거제 17.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농업정책

농기평, R&D 성과창출 확대를 위한 조직개편 단행

- R&D 전 주기 관리체계 확립 -

 농림수산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경태, 이하 농기평)은 R&D 기획기능을 강화하고, R&D 전 주기 관리방식 도입 등을 통한 성과창출 극대화를 위해 2017년 2월 13일자로 조직을 개편하였다.

< 조직개편 중점방향 >
◇ 기획기능 강화 및 계획 대비 달성도에 대한 성과점검 체계 강화
◇ 사업별「선정-평가-성과통계-추적평가」의 전 주기 관리방식 도입
◇ 감사부서 신설을 통한 연구과제 사전․사후 점검체계 강화

 농기평은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본부별 주요 기능을 정립하고 책임소재를 명확하게 하는 등 효율적 업무추진 체계를 갖추었다.

 전략기획본부에서는 R&D 중장기 계획 수립, 사업기획, 성과 점검 및 확산, 홍보협력 기능을 수행하고,
 사업관리본부에서는 R&D예산의 심의대응을 총괄하는 한편, 연구과제 기획과 전 주기적 종합관리(선정-평가-성과통계-추적평가)를 통해 일관성 있는 사업관리를 가능하게 한다.

 경영지원본부에서는 연구정보자료 지원, 청사 지방이전 업무와 함께 경영평가 대응, 직원 역량강화, 인사․총무․회계 등 기관운영 기능을 수행한다.

 아울러 감사실을 신설하여 대내․외 감사업무를 통한 사전 통제기능 뿐만 아니라, 연구개발비 편성․집행 점검 및 연구수행기관 현장점검 등을 통한 사후 통제기능까지 수행하게 하여, 기관 청렴도 및 공정성을 제고할 수 있게 하였다.

 농기평 오경태 원장은 “이번 조직 개편을 통해 농식품분야 정책과 현장에서 필요한 연구과제를 기획하고, 이런 연구의 성과를 농업·농촌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체계를 확립해나가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농업

더보기
베타글루칸 고 함유 ‘베타헬스’, 맑은 식혜 제조용 ‘혜맑은’ 보리 개발
기능성 작물로 알려진 보리가 혼반용은 물론 식혜, 새싹보리 등으로 다양하게 이용되면서 용도별 특성을 살리고 재배 안정성까지 갖춘 품종 개발 요구가 커지고 있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건강을 중시하는 곡물 소비경향에 맞춰 베타글루칸 함량이 많은 기능성 겉보리 ‘베타헬스’와 식혜 제조에 적합한 엿기름용 겉보리 ‘혜맑은’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베타헬스’는 베타글루칸* 함량(14.2%)이 국내에서 육성된 보리 품종 중 가장 많다. 지금까지 알려진 베타글루칸 고 함유 품종 ‘베타원’보다 약 2% 많은 수치다. 수확량도 10아르(a)당 511kg으로 많고, 쓰러짐과 추위에 강하면서 익는 시기도 빠르다. *베타글루칸: 식이섬유의 일종으로 섭취 후 혈당의 급격한 상승을 막아 당뇨 예방에 도움을 주는 기능 성분임 특히 빨리 소화되는 급소화성* 전분 함량이 41%로 낮고, 체내 소화 효소에 분해되지 않는 난소화성(저항) 전분**이 55.7%로 높아 혈당 조절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일반적으로 급소화성 전분 함량이 높으면 식후 혈당이 급격히 상승해 인슐린이 과도하게 분비된다. 반면, 난소화성 전분 함량이 높으면 식후 혈당 변화가 안정적이라 혈당 스파이크***를 예방할 수

축산

더보기
국내 저지종 젖소 사육 기반 구축에 힘쓰겠습니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국립축산과학원 임기순 원장은 5월 22일, 저지종 젖소 사육과 목장 자동화 시설을 도입해 주목받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소재 낙농 목장을 방문해 현장 의견을 들었다. 임기순 원장은 목장을 둘러보며 “사육 품종부터 축사 시설까지 목장 전반에 혁신적인 시도를 엿볼 수 있었다.”라며 “이러한 선진 사례가 현재 국내 낙농업 위기를 극복하고 한 단계 도약하는 돌파구가 될 수 있다.”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 임 원장은 “국립축산과학원의 국내 저지 우유로 만든 유제품 제조 기술 연구가 낙농가의 유제품 개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저지종 사육 기반 구축을 위해 사양, 번식, 유제품 등 다양한 분야의 기술 지원에 힘쓰겠다.”라고 덧붙였다. 김정옥 목장 대표는 “제주 저지 사육 농가 협의체를 결성해 저지 원유를 확보하고, 2026년까지 저지우유 유제품 홍보와 체험을 동시에 할 수 있는 저지우유 홍보 테마파크 설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라며, “다양한 고품질 저지우유 유제품 개발에 더욱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임 원장이 방문한 목장은 국내 저지종 젖소 사육의 선두 주자다. 현재 사육하고 있는 젖소 650마리 가운데 1

식품

더보기
모내기하러 왔어요, 희망을 함께 심어요!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본격적인 모내기 철을 맞아 5월 23일(목) 오전, 충북 충주시 주덕읍 모내기 현장을 방문하여 올해 모내기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기후변화로 인한 자연재해, 인구감소 및 고령화 등 어려운 여건하에서도 국민 먹거리 생산을 위해 묵묵하게 애쓰고 있는 농업인들을 격려하였다. 송 장관의 이번 방문은 농업인들과 함께 모내기를 하며 풍년 농사를 기원하고, 쌀 농가들이 희망을 품고 영농에 임하도록 올해 수확기 쌀값 안정을 위한 정부의 정책 의지를 강조하고자 마련되었다. 송 장관은 성동마을주민, 지역 농업인, 청년농들과 모내기 현장을 함께 둘러보며 올해 예상 작황과 영농에 대한 어려움 등 농업인들의 의견을 꼼꼼하게 경청하였다. 곧이어 청년 농업인들과 함께 자율주행이앙기에 벼 모판을 싣고, 이앙기에도 탑승하여 직접 모내기 작업도 하였다. 청년들은 영농정착지원사업이 정착에 큰 도움이 되었다며 감사의 말씀을 전했고, 송 장관은 청년들이 농업․농촌을 위해 더욱 왕성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청년정책을 더욱 확대․발전시키겠다고 화답하였다. 뒤이어 마을회관 앞으로 이동하여 마을주민들과 단체 사진을 찍고, 느티나무 아래 마련된 정자에서 새참을 함께하며 다양한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