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23.1℃
  • 서울 19.5℃
  • 흐림대전 25.2℃
  • 흐림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4.2℃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
  • 제주 23.3℃
  • 흐림강화 17.7℃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20.4℃
  • 구름많음경주시 26.6℃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농업정책

맛좋고 건강까지 챙기는 고구마, 국민 간식이라 불러주오!

- 농촌진흥청, 새 품종 고구마 '풍원미', '호감미', '단자미' 소개 -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국민 간식으로 인기가 좋은 고구마에 기능성 성분을 더한 새 품종 고구마 '풍원미', '호감미', '단자미'를 소개했다.

고구마는 영양 간식은 물론 다이어트를 위한 식사로 즐기는 소비자가 많다. 그 이유는 현대인에게 필요한 영양과 건강 기능성 성분이 풍부하기 때문이다.

주성분인 전분 외에 섬유소와 다양한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으며, 특히 식이섬유가 많고 당 지수가 낮다.

농촌진흥청이 개발·보급한 고구마 품종 '풍원미', '호감미', '단자미'는 각각 다른 영양성분을 함유하고 있다.



'풍원미'의 경우, 항암 성분인 베타카로틴과 항산화물질 폴리페놀이 풍부하며, 껍질의 자색 색소에는 항산화와 노화 방지에 도움을 주는 안토시아닌 등의 기능성분이 들어있다.

베타카로틴이 100g당 9.1mg으로 다량 들어 있고, 찐 고구마의 총 유리당1) 함량은 31.6g으로 대비 품종 '율미'에 비해 21% 높다.

'풍원미'는 2016년 여름부터 전국도매시장에서 첫 선을 보였으며, 특히 서울가락도매시장에서 고구마 최초로 품종이름으로 경매가 이뤄졌다. 소비자 반응도 좋은 편이어서 올해 재배면적은 지난해 800ha에서 2.5배 늘어난 2,000ha로 예상한다.

'호감미'는 100g당 베타카로틴이 9.8mg 들어있고, 찐 고구마의 당도는 32.2Brix°로 고당도 품종이다.

찐 고구마의 육색은 주황색을 띠며, 육질은 물고구마(점질)와 밤고구마(분질)의 중간 정도로 맛이 좋다.

'단자미'는 100g당 안토시아닌 함량이 27.2mg으로 높은 편이며, 찐 고구마의 당도는 31.3Brix°로 고당도 품종이다.

'단자미'는 당도가 높고, 기존의 자색고구마와 달리 쓴맛이 없다.

농촌진흥청 정응기 바이오에너지작물연구소장은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다양한 품종의 기능성 고구마를 통해 맛과 영양, 건강까지 챙길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알맞은 당도와 베타카로틴, 안토시아닌 등 기능성분이 풍부한 기능성 고구마의 수요가 많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전국에 거점 단지를 조성하고,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시·군 농업기술센터 등 유관기관 협력 체계를 구축해 빠른 보급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새 품종 고구마 '풍원미', '호감미'는 온라인을 통해 구매 가능하며, '단자미'는 아직 증식 단계에 있어 내년 정도에 소비자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_______________
                       
1) 유리당 : 전분이나 펙틴과 같이 고분자화합물이 아닌 유리상태로 존재하는 당. 포도당, 과당, 자당이 이에 속함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국내 저지종 젖소 사육 기반 구축에 힘쓰겠습니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국립축산과학원 임기순 원장은 5월 22일, 저지종 젖소 사육과 목장 자동화 시설을 도입해 주목받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소재 낙농 목장을 방문해 현장 의견을 들었다. 임기순 원장은 목장을 둘러보며 “사육 품종부터 축사 시설까지 목장 전반에 혁신적인 시도를 엿볼 수 있었다.”라며 “이러한 선진 사례가 현재 국내 낙농업 위기를 극복하고 한 단계 도약하는 돌파구가 될 수 있다.”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 임 원장은 “국립축산과학원의 국내 저지 우유로 만든 유제품 제조 기술 연구가 낙농가의 유제품 개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저지종 사육 기반 구축을 위해 사양, 번식, 유제품 등 다양한 분야의 기술 지원에 힘쓰겠다.”라고 덧붙였다. 김정옥 목장 대표는 “제주 저지 사육 농가 협의체를 결성해 저지 원유를 확보하고, 2026년까지 저지우유 유제품 홍보와 체험을 동시에 할 수 있는 저지우유 홍보 테마파크 설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라며, “다양한 고품질 저지우유 유제품 개발에 더욱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임 원장이 방문한 목장은 국내 저지종 젖소 사육의 선두 주자다. 현재 사육하고 있는 젖소 650마리 가운데 1

식품

더보기
치아 건강에 도움 되는 우유, 변색 방지 및 충치 예방에 효과적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가 치과 전문 신문사 ‘Dental Tribune’에 기재됐던 우유가 치아 변색을 방지할 수 있다는 내용을 공개했다. 특히 커피, 홍차에 우유를 타서 마실 경우, 치아 변색 방지는 물론 어느 정도의 미백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치아가 변색되는 대부분의 이유는 음식이 원인일 가능성이 크다. 레드 와인, 초콜릿, 커피, 홍차 등 색이 진한 식품들은 치아 변색을 유발한다. 담배도 치아 변색을 유발하는 원인 중 하나다. 담배 속 니코틴이 치아의 미세한 구멍을 파고들고 표면에 달라붙으면 치아가 변색될 수 있다. 또한, 치아 특성 때문에 누렇게 변색될 수도 있다. 사람의 치아는 투명한 법랑질이 연노란색 상아질을 감싸고 있다. 상아질이 두껍거나 나이가 들어 법랑질이 닳은 경우 치아가 노랗게 보일 수도 있다. 커피나 홍차 같은 음식이 원인이라면 우유로 치아 변색을 방지할 수 있다. 우유는 우리가 일상생활 속에서 자주 마시는 음료 중 하나로 보통 뼈 강화, 성장 등에 도움이 되는 식품으로 잘 알려져 있다. 치아 변색 방지는 우유 안의 카제인 성분에 기인한다. 카제인은 우유 단백질 중 하나로 치아 미백에 효과적인 역할을 한다. 카

산림

더보기